Select Page

Advertisement

TAL brings their show to Sweden

TAL brings their show to Sweden

The non-verbal martial arts performance group, TAL, performed their show in Trelleborg, Sweden.
The show took place on September 29th, at the Trelleborg sports hall. The Mayor of Trelleborg, the Korean Ambassador in Sweden, the Secretary General of the Swedish Taekwondo Federation, and other people from the city council and Taekwondo community were present in the show, which ended in a great success.
Although Trelleborg is a small municipality with around 28,000 inhabitants, is home to the Swedish Taekwondo Federation, and has a very active Taekwondo community.
TAL is a Taekwondo performance created jointly by the KTA and the SR group, a number of percussion specialists. The show includes elements such as breaking, poomsae, but unlike traditional Taekwondo demonstrations, it has an interesting storyline and also includes percussion, Korean tradicional dance moves, b-boys, etc, all mixed with Taekwondo.
After the show in Trelleborg, the TAL group will travel to Austria, their next tour destination.

 

[:]

태권도와 타악기의 결합을 통한 넌버벌 무술 퍼포먼스(Non-verbal Martial Arts Performance) ‘탈(TAL)’이 스웨덴 트렐레보리(trelleborg)에서 공연을 가졌다.

9월 29일 트렐레보리 시 스포츠홀에서 열린 이번 공연에는 트렐레보리 시장, 주스웨덴한국대사, 스웨덴태권도협회 사무총장 등 시 관계자와 태권도 관계자들이 대거 참석해 높은 관심을 보였으며, 공연 후에는 참가자들의 큰 호응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트렐레보리는 인구 2만 8천여 명의 작은 도시지만, 스웨덴태권도협회가 있으며 활발한 태권도 커뮤니티가 형성되어 있는 도시로 태권도에 대한 관심이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탈’은 대한태권도협회가 타악기 전문가들로 구성된 ‘SR그룹’과 공동으로 제작한 태권도 퍼포먼스로 격파, 품새 등으로 구성된 기존의 단순한 태권도 시범의 틀을 깨고 줄거리와 캐릭터를 중심으로 타악, 한국무용, 비보이 등이 태권도와 함께 어우러진 공연이다.

‘탈’ 공연단은 스웨덴 공연에 이어 오스트리아에서도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daedo

Archiv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