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lect Page

Advertisement

President Lopez Delgado, “I will not run for PATU president, but concentrate on the FMTKD”

El presidente de la Federación Mexicana de Taekwondo (FMTKD), Juan Manuel López Delgado, visitó la oficina de la WTF en Seongnam el 24 se setiembre.

Tuvo una reunión con el presidente Choue para discutir el calendario y otros asuntos del Mundial 2013 de Puebla.

México es uno de los países en America Central y Sudamérica donde el Taekwondo es más popular. WTM pudo ver al señor López Delgado y hacerle algunas preguntas.

W: ¿Van bien los preparativos para el Mundial del próximo año?

LD: En la reunión de hoy en la oficina de WTF, hemos explicado el calendario establecido y otros asuntos oranizacionales al presidente Chouse. El ayuntamiento de Puebla ha prometido ayudarnos activamente y estamos seguros de que será el mejor campeonato.

W: Hay gente preocupada por la falta de seguridad en México.

LD: Es lo que más nos preocupa de organizar el Mundial, pero al mismo tiempo es de lo que estamos más seguros. Ya hemos discutido sobre ese tema con el ayuntamiento y hacemos lo necesario para que sea el campeonato más seguro nunca hecho.

W: Antes de hablar sobre la Federación Mexicana de Taekwondo, déjeme preguntarle sobre algo que hemos oído de usted. ¿Es cierto que se presentará a las elecciones presidenciales de la PATU?

LD: Conozco esos rumores, y he recibido llamadas telefónicas de conocidos preguntándome sobre ello. A pesar de todo, no es cierto. Me centraré en la FMTKD.

W: ¿Cuál es la situación en la Federación Mexicana? ¿Cuándo finaliza su mandato?¿Quiere seguir al cargo de la FMTKD?

LD: Las siguientes elecciones presidenciales son en marzo del año que viene, me presentaré a la reelección y soy optimista sobre el resultado. Hay 36 federaciones regionales en Mexico y 34 de ellas tienen el derecho a voto. Estoy seguro que las 34 me votarán.

W: ¿No está siendo demasiado optimista creyendo que todas lo votarán? ¿En qué se basa?

LD: Tras se elegido presidente he intentado mejorar problemas de a federación. Había ciertamente reticencias, pero seguí y creo que los miembros me valoran positivamente. También tengo buenas relaciones con los presidentes regionales. Creo que el apoyo de las regiones hacia mí es sólido.

W: México sólo ganó una medalla de bronce en Londres 2012. Parece menos de lo esperado, dado el apoyo que el Taekwondo tiene en el país. ¿No supuso una decepción?

LD: Por supuesto que una medalla de oro es importante, pero creo que el color no siempre define el valor. El Ministerio de Deportes está muy satisfecho con el resultado y yo no estoy nada decepcionado.

W: ¿Cree que el PSS fue la causa de ese resultado?

LD: Sí, tenemos muy poco entrenamiento con el sistema PSS de Daedo si lo comparamos con países com España o Italia. Pero eso va a cambiar.

W: México es uno de los países de América Central y Sud América en los que el Taekwondo es más seguido. ¿Aún es popular?¿Hasta qué punto?

LD: Cierto es, después del fútbol el Taekwondo es el deporte más popular en México. A la gente le encanta el Taekwondo no sólo como deporte, sino también como arte marcial. Es famoso como deporte olímpico, pero el Taekwondo poomsae se está volviendo también más y más habitual en México, eso puede ser una razón de su popularidad.

W: Gracias por su tiempo. Esperemos que el Campeonato del Mundo del año que viene sea un gran éxito.

LD: Gracias.

[:]

후안 마누엘 로페스 델가도 멕시코 태권도협회장이 9월 24일 성남으로 이전한 세계태권도연맹 사무실을 방문했다.

이날 델가도 회장은 조정원 WTF 총재를 만나 2012 푸에블라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의 일정을 비롯한 대회 준비 상황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었다.

멕시코는 중남미에서도 가장 태권도 열기가 뜨거운 곳으로 알려져 있다. 델가도 회장을 만나 멕시코 태권도에 관한 이야기를 들어봤다. 다음은 일문 일답.

WTM: 내년 푸에블라 세계대회 준비는 잘 되고 있나?

Delgado: 이번 WTF 사무실 방문을 통해 조정원 총재에게 확정된 대회 일정과 준비 상황에 대해 보고했다. 대회를 개최하는 푸에블라 시 정부 차원에서도 적극적으로 지원을 약속하고 있으며 최고의 대회가 될 것으로 자신한다.

W: 멕시코의 불안한 치안 문제에 대한 해외 사람들의 걱정이 있는데?

D: 대회를 준비하면서 가장 신경을 쓰고 있고, 가장 자신하고 있는 것이 바로 치안이다. 푸에블라 시와도 이 점에 대해 충분히 논의하고 있으며 치안에 관한 한 가장 안전한 대회가 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

W: 멕시코 태권도협회에 관한 이야기를 나누기 전에 델가도 회장 본인과 관련된 소문에 관해 이야기를 해보자. 차기 팬암태권도연맹 회장선거에 후보로 나온다는 소문이 있던데, 사실인가?

D: 그런 소문이 있는 것은 알고 있다. 아는 사람들이 전화로 이에 관해 물어오는 경우가 많았다. 그러나 내 대답은 No다. 전혀 생각이 없다. 나는 멕시코태권도에만 전념할 것이다.

W: 그렇다면 멕시코태권도협회 상황은 어떤가? 회장으로서 임기는 언제까지인가? 앞으로도 계속 멕시코태권도협회를 맡아 이끌어나갈 생각인가?

D: 그렇다. 내년 3월 안에 차기 멕시코태권도협회장 선거가 실시된다. 재선에 도전할 것이며 결과는 낙관적이라고 본다. 멕시코 지역협회는 모두 36개인데, 이 중 선거권을 가진 지역은 34개다. 이 34개 지역이 모두 나를 지지할 것으로 확신한다.

W: 모든 지역이 당신을 지지할 것이라는 것은 지나친 자신감이 아닌가? 그 자신감의 근거는 무엇인가?

D: 회장 취임 이후 태권도협회의 문제점들도 개선해왔다. 개혁에 대한 저항이 없지는 않았지만 나를 계속 추진했고 이 점은 회원들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지역 협회들과도 좋은 관계를 맺어 왔다. 나에 대한 지역 협회의 지지는 튼튼하다고 본다.

W: 이번 런던올림픽에서 멕시코는 동메달 하나에 그쳤다. 그 동안의 멕시코 태권도의 열기나 실력에 비해면 기대에 못 미친 것 같다. 그에 대한 실망은 없었나?

D: 금메달이 물론 중요하지만 메달의 색깔이 모든 가치를 결정하는 것은 아니다. 멕시코 체육부 차원에서는 만족하고 있다. 나 역시 실망하지 않았다.

W: 올림픽 성적이 기대에 못 미친 이유는 역시 전자호구였나?

D: 그렇다. 스페인이나 이탈리아 등에 비해 올림픽 전자호구인 대도 전자호구에 대한 준비가 부족했다. 그러나 앞으로는 상황이 달라질 것이다.

W: 멕시코는 중남미에서도 태권도 열기가 가장 뜨거운 것으로 잘 알려져 있다. 그것은 지금도 마찬가지인가? 어느 정도인가?

D: 사실이다. 멕시코에서는 축구 다음으로 태권도가 가장 인기가 많다. 스포츠로서 뿐만 아니라 무술로서도 태권도는 멕시코 사람들에게 관심과 인기가 높다. 올림픽 종목으로서도 유명하지만, 최근에는 품새 대회의 활성화로 품새가 멕시코에서의 태권도 인기의 또 하나의 요인이 되고 있다.

W: 잘 알겠다. 내년 멕시코 대회가 큰 성공을 거두길 기대한다.

D: 고맙다.

About The Author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daedo

Manchester 2019 LIVE

Archiv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