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lect Page

Advertisement

The World Taekwondo Hanmadang 2012 kicks off on August 28th

The World Taekwondo Hanmadang 2012 kicks off on August 28th

The ‘ World Taekwondo Hanmadang 2012’, organized by the Kukkiwon (President:Won Sik Kang) will take place at the Kukkiwon from August 28th until the 31st.
The theme for the 20th edition of this competition is ‘A proposal to the world’, aiming for the harmony of Taekwondo practitioners from all over the world.
The competition will take place in 9 events and 40 parts, and participants can either sign up for one individual or one group event. However, the organization has considered making exceptions for some foreign participants who wish to compete in more than one event.
In this edition, the age groups of ’40-49′, ’50-59′ and ‘Above 60’ have been included in the individual ‘Authorized Poomsae’.
To facilitate things for foreign participants, registration will be possible both at Incheon Airport and the Kukkiwon. From August 26th, the Kukkiwon will set up a booth at the airport to pick up participants, issue ID cards and provide useful information regarding the Hanmadang.
The pick up will be possible on August 26-27 from 7 a.m. to 10 p.m.; on the 26th it will be done from the Airport to the accommodations and on the 27 to from the airport to the Kukkiwon. There will be 5 buses and 30 passenger vans, and more cars could be available if needed. There will also be transportation available after the competition, on the 31st, from 2 to 4 p.m., from the Kukkiwon to the airport.
For the organization of the Hanmadang 2012, the Kukkiwon decided to use only its own staff, therefore it will be an opportunity for the world Taekwondo community to see and verify Kukkiwon’s organization skills.
There will be a total of 2,778 participants from 40 countries.
< WTM >[:]세계태권도본부 국기원(원장 강원식)이 주최하는 ‘2012세계태권도한마당’이 8월 28일부터 31일까지 나흘 간 국기원에서 열린다.
올해로 20회째를 맞는 이번 대회의 주제는 ‘세계를 향한 프러포즈’. 세계 태권도인들의 만남과 화합의 장이 되기를 희망하는 국기원의 의지가 담겨있는 것으로 해석된다.
이번 대회는 9개 종목 40개 부분으로 나뉘어 진행된다. 참가자는 개인전과 단체전 중 1개 종목에만 참가할 수 있다. 그러나 국기원 지도부에서는 이번 대회에서부터 해외 참가자를 고려해 원하는 경우 중복 참가를 허용하는 방안에 대해서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대회에서 신설된 종목으로는 공인품새 개인전에서 ’40-49세’, ’50-59세’, ’60세 이상’ 부문이 추가됐다.
참가자 등록은 해외 참가자를 배려해 인천공항과 국기원 모두에서 할 수 있도록 했다. 국기원은 26일부터 인천공항에 두 곳의 영접카운터 부스를 설치해 선수단 픽업, ID카드 발급 등을 비롯한 한마당 관련 각종 안내를 실시한다.
공항 픽업은 26~27일 오전 7시부터 오후 10시까지로 26일은 공항에서 숙소까지, 27일은 공항에서 국기원까지 운행한다. 총 버스 5대와 콜밴 30대가 사용되고 필요에 따라 국기원 승합차가 수시로 지원될 예정이다. 대회가 끝나는 31일에는 오후 2시부터 4시까지는 국기원에서 공항까지 노선이 운행된다.
국기원은 이번 대회 진행을 내실과 쌓는다는 취지로 국기원 자체 인력으로 진행하기로 결정했다. 그런 의미에서 이번 한마당은 국기원의 일하는 능력을 국내외 태권도인들에게 검증받는 자리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이번 세계태권도한마당의 참가자는 40개국 2,778명이다.
<WTM>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daedo

Cadet World Champs LIVE VIDEO

Archives